홀리네이션스 선교회

   메일   즐겨찾기  시작페이지   

선교회소개

선교활동

간증마당

선교모듬

게시판

 

선교동영상
김상숙 ...
2018년
CGN TV 하늘빛향…

 
 
 

   게시판
MISSION BEHAVE

 
   

공지사항
선교회소식
새가족소개
자유게시판
기도해주세요
선교동영상
선교활동사진
후원회원사업장
이달의 행사
책 소개
쉼터앨범
찬양듣기
마마킴 칼럼
마마킴 시

 
  “김진영교수님 가정의 새로운 변화 이야기”
  글쓴이 : 마마킴     날짜 : 19-10-06 08:26     조회 : 9    

김진영교수님 가정의 새로운 변화 이야기

 

권사님.. 오늘도 저희 부부얘기를 아름답게 올려주시니 다 하나님의 은혜임을 고백합니다!

저 역시 요즘의 일상을 바라보면 꿈같은 일들이 일어나 주님의 동행하심이 이런 거구나 어렴풋이나마 느끼며 시간이 흐를수록 하나님을 아는 것에 따르는 참된 기쁨과 평안과 담대함이 무엇인지 알게 되는것 같습니다.

 

남편은 권사님의 금식기도이야기를 들으면서 하루 금식기도를 시작했습니다. 저의 이치료와 더불어 기도해야 할 영혼들을 위해서 단호한 결심을 한 듯 합니다. 그외 아침 저녁으로 늘 성경 읽기와 기도를 게을리하지 않습니다. 중보 기도 팀을 꾸려 40일씩 두 명의 영혼을 위해 집중기도를 이끕니다. 그 외 자리가 되는대로 윗사람과 아랫사람을 섬기며 아름다운 교제를 만들어가기도 합니다. 나날이 예수님의 제자가 되기를 최선을 다하는 것 같아요, 덕분에 저도 권태로울 시간이 없네요.

 

하나님께서는 제게도 아름다운 일들을 계획해주십니다. 요한형제는 어느덧 가족 같은 느낌이 가득하고 그의 낯빛이 염려가 될 정도로 살피게 됩니다. 또한 한국어를 공부시키는 이주여성 팜티소안은 그녀의 딸과 함께 저의집 식구처럼 드나들게 되었습니다. 고구마도 삶아오고 과일도 싸오며 사람에 대한 예의를 지키는 가운데 사랑의 문을 활짝 열어갑니다^^

 

얼마전엔 권사님 글을 읽고 성경을 읽는중  마침 성령님이 이끄셨을까요.. 혼자서 쿠키 두조각 묶음 몇 봉지와 쪽 복음을 들고 혼자서 전남대 교정을 두 시간 돌며 거리전도를 해보았습니다. 처음으로 냉소적 눈빛과 말들을 받아봤으며 여러 종류의 반응을 맛보며 전도의 어려움을 알게 된 날이었습니다. 그러나 신기하게도 거절당함에도 무안 하지않고  위축당하지도 않았으며 오히려 그들의 영혼이 안타까워 보이며 왠지 모를 뿌듯함을 느낀 귀한 날이었습니다^^

 

그날 저녁 두 딸들에게 저의 하루를 마음 담아 긴 문자를 보냈더니 믿음 없는 딸들이었으나 기쁘게 격려를 해주었습니다. 삶이 참 기쁘지 않을 수 없네요.

 

권사님.. 참된 신앙의 길은 주님이 함께하시고 주님의 이끄심이 있어야 함을 분명 느끼며 그 동행에는 기쁨과 평안과 소망(비젼)이 함께함을 저는 이제 확고히 알았습니다! 바르게 이끌어주심에 참 감사합니다!

 

남편이 아끼는 박사과정 제자는 믿음은 아직 굳건하지 않으나 남편영향으로 아버지에 대한 기도를 위해 이틀 금식을 해보고 있습니다. 참 은혜로운 일들이 벌어지니 놀랍습니다.

 

 

 



게시물 3,321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3,321 “디모데와 요한의 편지” 마마킴 2019-10-20 3
3,320 “모든 것을 합력하여 선을 이루시는 하나님(3)” 마마킴 2019-10-17 5
3,319 “모든 것을 합력하여 선을 이루시는 하나님(2)” 마마킴 2019-10-16 4
3,318 “모든 것을 합력하여 선을 우리시는 하나님(1)” 마마킴 2019-10-15 6
3,317 “우리 모두 사형수다” 마마킴 2019-10-14 11
3,316 “우리 가족 전도가 가장 중요합니다” 마마킴 2019-10-11 14
3,315 “귀요미 전도대원들과 함께 하는 전도의 즐거움” 마마킴 2019-10-09 10
3,314 “그 어디니 하늘 나라 찬양을 부르면서 사십시요” 마마킴 2019-10-08 10
3,313 “디모데와 요한의 편지” 마마킴 2019-10-08 13
3,312 “복음을 들고 산을 넘는 아름다운 발길들이야기” 마마킴 2019-10-06 10
3,311 “김진영교수님 가정의 새로운 변화 이야기” 마마킴 2019-10-06 10
3,310 “사랑으로 승부를 겁니다” 마마킴 2019-10-04 10
3,309 “주님은 새로운 가족 새 인생을 만드셨습니다.” 마마킴 2019-10-04 11
3,308 “디모데와 요한의 편지” 마마킴 2019-10-02 7
3,307 “전도에는 실패가 없습니다. 다만 지연만 있습니다” 마마킴 2019-09-30 11
 1  2  3  4  5  6  7  8  9  10